Home / 보도국 / 인천 /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이달부터 비정규직 59명 정규직 전환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용역업체를 통해 간접 고용하던 비정규직 근로자 59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고 신입직원 임용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제공>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이달부터 비정규직 59명 정규직 전환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용역업체를 통해 간접 고용하던 비정규직 근로자 59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고 신입직원 임용식을 가졌다고 오늘(4일) 밝혔습니다.

매립지공사는 용역근로자의 정규직 전환 채용을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노·사 간담회 등을 통해 공감대를 형성해 왔고 지난 8월에는 근로자대표와 외부전문가가 참여하는 노·사·전문가협의회를 구성하고 논의를 거쳐 최종 의결 과정도 거쳤습니다.

또 정규직 전환으로 정년을 초과하는 5명은 최대 3년간 고용을 보장하
기로 했습니다.

용역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은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에 따른 것입니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관계자는 “이번 공무직 전환으로 1∼2년마다 소속업체가 바뀌는 근로자의 고용불안을 해소하는 것에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합리적이고 모범적인 고용관행 정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2018년도 제2차 동반성장협의회 개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2018년도 제2차 동반성장협의회를 개최했다고 오늘(11일) 밝혔습니다. 동반성장협의회는 매립지공사 간부들과 협력사 대표들이 모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