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과적차량 적발되면 과태료 최대 300만 원…민ㆍ관 합동단속 실시
과적 차량 단속

인천시, 과적차량 적발되면 과태료 최대 300만 원…민ㆍ관 합동단속 실시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내일(6일) 과적차량에 대한 예방 홍보와 합동단속에 나섭니다.

합동단속은 시와 중부경찰서, 명예감시원 등 50여 명의 특별 단속반을 구성해, 고정검문소 2곳과 인천항 남문, 인천대교와 영종대교 등에서 실시합니다.

단속 대상은 총 중량 40톤, 축 하중 10톤을 초과한 과적차량과 적재물을 포함한 길이 16.7m, 너비 2.5m, 높이 4m를 초과하는 차량입니다.

단속에 적발되면 위반행위와 횟수 등에 따라 최대 3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경실련, ‘2018년, 인천을 달군 10대 뉴스’ 선정…1위, 민주당 싹쓸이한 ‘기울어진 운동장’ 선거, 기대 반 우려 반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하 인천경실련)은 오늘(17일) 올해를 달군 인천의 10대 뉴스를 발표했습니다. 인천경실련은 지난달 26일부터 이번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