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광역단체 최초 장애인일자리사업 수행…40명 선발 도내 각 부서 배치

경기도, 광역단체 최초 장애인일자리사업 수행…40명 선발 도내 각 부서 배치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가 전국광역자치단체 최초로 보건복지부 장애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으로 참여해 40명 규모로 장애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합니다.

도는 내년부터 장애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으로 참여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장애인일자리사업에는 시·군 등 기초자치단체가 수행기관으로 참여해왔으며, 광역자치단체의 참여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도는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참여자 신청과 접수를 진행한 뒤 장애인 40명을 선발, 도청 내 각 부서와 도내 장애인자립생활센터 등에 배치할 계획입니다.

사업 참여자는 전일제 근로로 1일 8시간(주5일/40시간) 근무하며, 급여는 월 174만원입니다.

대상은 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등록장애인으로 보조원 없이 업무수행이 가능해야 하며, 졸업을 앞둔 학생들에게는 가점이 부여됩니다.

신청을 원하는 이들은 신청서와 장애인등록증 사본,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등 제출서류를 확인·작성해 경기도 장애인복지과로 직접 제출하거나 우편 또는 이메일(jeehyae72@gg.go.kr)로 접수하면 됩니다.

hsm@ifm.kr

Check Also

2019년 2월 22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긴급 알림] ■수도권 내일(23일) 미세먼지비상저감조치 시행…”마스크 착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