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부동산정책위원회 출범…6개 분야 전문가로 구성
경기도 부동산정책위원회 출범식 후 기념 촬영 모습. <사진= 경기도>

경기도 부동산정책위원회 출범…6개 분야 전문가로 구성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추진 중인 부동산 정책을 뒷받침 할 공식 자문기구가 출범했습니다.
 
경기도는 오늘(7일) 오후 이재명 도지사와 19명의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부동산정책위원 위촉식과 첫 회의를 열었습니다.

도 부동산정책위원회는 민선7기 경기도 부동산 정책 추진을 위한 자문기구로 토지, 주택, 교통, 도시계획, 부동산 조세와 정책 등 6개 부분 전문가 14명과 경기도 관련 실국장 5명 등 모두 19명으로 구성됐습니다.

도는 토지와 주택 등 도 부동산정책 전반은 물론 아파트 후분양제,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신설 등 민선7기 주요정책에 대해서도 위원들의 자문을 받아 추진한다는 계획입니다.
 
오늘 첫 회의에서는 후분양제,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공공임대주택 20만채 공급, 100억 미만 공사 시 표준시장단가 적용, 10억이상 공공건설공사 원가공개 등 도 주요 부동산정책에 대한 브리핑과 토의가 진행됐습니다.

이재명 지사는 “부동산에 관한 문제는 대한민국이 흥하냐 망하냐의 문제다. 부동산 공화국을 피하는 것이 경제가 사는 길이고 대한민국 체제가 지속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며,

“도가 하고자 하는 공정한 세상, 각자가 기여한 만큼의 몫이 보장되는 세상을 만들려면 부동산 불로소득을 완화해야 한다”고 선도적 역할을 당부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인터뷰] 박덕동 경기도의원 “장애인 강사 양성사업 교육청 예산 확보 필요”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방송 : 경인방송 라디오<이종근·장한아의 시사포차> FM90.7(18년 12월 10일 오후 6시30분~50분) ■진행 : 이종근·장한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