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평택사랑상품권, 20억원 지역화폐 판매 개시
<경인방송 D.B>

평택사랑상품권, 20억원 지역화폐 판매 개시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평택시는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하기 위해 5천원권 4만장과 1만원권 18만장 등 20억원의 지역화폐를 초판 발행했다고 오늘(2일) 밝혔습니다.

관내 농협 52개 지점에서 오늘부터 일제히 경기평택사랑상품권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발행 및 설 명절을 기념하기 위해 오늘부터 다음달 1일까지는 10% 할인된 금액으로 20억원의 지역화폐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판매됩니다.

1인당 할인구매 한도는 월 30만원, 연 360만원으로 평상시에는 6% 할인된 금액으로 구입이 가능합니다.

상품권은 대규모 점포와 유흥주점, 사행성업소, 대기업프랜차이즈 직영점을 제외한 경기평택사랑상품권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까지 등록된 가맹점은 3천900개소로, 가맹점 확인방법은 상품권 뒷면의 QR코드, 평택시청 홈페이지 및 가맹점 스티커(가맹점 출입문에 부착)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kjj@ifm.kr

Check Also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25곳에 전기차 55대 보급…13억 투입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오는 2022년까지 도 산하 25개 공공기관에 전기차 55대를 보급합니다. 도는 미세먼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