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용인시 지하철 내 스마트 도서관 대출기간 연장
용인시 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용인시 지하철 내 스마트 도서관 대출기간 연장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올해부터 지하철 이용자들을 위해 설치한 스마트 도서관 대출기간을 기존 1주에서 2주로 연장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기존 용인시도서관의 대출 기한과 동일하게 맞춰 더 많은 이용자들의 편의를 높이기 위한 조치입니다.

현재 스마트도서관은 용인시 경전철 기흥역과 운동장.송담대역, 분당선 죽전역 등 3곳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용인시도서관 통합회원증으로 1인당 2권을 빌릴 수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출.퇴근시간 편리하게 책을 빌려볼 수 있도록 스마트도서관을 운영을 확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친환경차 인프라 확대 구축…오는 2022년까지 6천600억 투자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앵커) 경기도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수송분야 대책으로 친환경차 확대 보급 정책을 추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