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송도ㆍ청라ㆍ영종 주민모인 ‘IFEZ 총연합회’ 출범…경제자유구역 현안 해결 촉구
오늘(7일) 인천시청에서 'IFEZ 총연합회 출범 및 공동 기자회견이 열렸다.

인천 송도ㆍ청라ㆍ영종 주민모인 ‘IFEZ 총연합회’ 출범…경제자유구역 현안 해결 촉구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송도와 청라, 영종국제도시 등 인천의 3개 국제도시 시민단체들은 오늘(7일) 시청 기자회견실에서 ‘IFEZ 총연합회’ 출범을 선포했습니다.

‘IFEZ 총연’은 “시의 정책이 원도심에 초점이 맞춰지면서 경제자유구역의 해묵은 개발사업들이 외면받고 있다”며 각 지역의 현안 해결을 촉구했습니다.

총연은 송도 인천타워와 E5블록 회오리 건물 부활, 청라 시티타워 착공과 국제업무지구 개발을 요구했습니다.

영종국제도시의 경우 종합병원 설립과 금산 IC 진출로 개설 등 지역 기반 시설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영종대교, 서울 오갈 때 통행료 감면 혜택 안돼…주민 청원에도 인천시 “당장은 어려워”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앵커) 영종대교를 이용해 서울로 나가거나 들어올 때는 통행료가 감면되지 않습니다. 오늘(18일) 인천시의회는 이런 차별적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