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천선관위, 경로당에 귤·소주 제공한 현직 농협조합장 고발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연합뉴스

이천선관위, 경로당에 귤·소주 제공한 현직 농협조합장 고발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로당 등에 물품을 제공한 현직 농협조합장이 고발됐습니다.

이천시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3월 13일 실시되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와 관련, 농협 조합장 A씨를 기부행위 혐의로 수원지검 여주지청에 고발했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조합장 선거 기부행위제한 기간(임기만료일 전 180일부터 선거일까지) 지역 경로당 등을 방문하면서 자신의 업적을 홍보하고 총 60여만원 상당의 귤과 소주 등 물품을 제공한 혐의입니다.

‘공공단체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에 따라 후보자(후보자가 되려는 사람 포함)는 기부행위제한기간 중 기부행위를 할 수 없고 이를 위반하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집니다.

이천선관위는 관계자는 “기부행위는 유권자의 올바른 결정과 판단을 방해하는 중대한 선거 범죄행위로 위법사실이 있으면 신속하게 조사해 엄중하게 조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안산동산고 학부모들 ‘검은옷·흰국화’ 항의…”자사고 지정취소 철회하라”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자율형사립고 재지정 취소 결정을 받은 안산동산고 학부모들이 오늘 경기도교육청 앞에서 항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