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중부해경청, 서해 배타적경제수역과 북방한계선 주변지역 치안현장점검
9일 구자영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이 백령도 북단(심청각)에서 서해 북방한계선의 치안현황을 점검하고 있다.<중부지방해양경찰청 제공>

중부해경청, 서해 배타적경제수역과 북방한계선 주변지역 치안현장점검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청장 구자영)은 오늘(9일) 서해 배타적경제수역(EEZ)과 서해 북방한계선(NLL) 주변해역의 중국어선 조업현황과 현안사항 확인을 위해 치안현장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습니다.

구자영 청장은 해군 2함대 사령부와 백령도 해병 6여단을 방문해 서해 배타적경제수역과 북방한계선의 불법조업 외국어선에 대한 대응과 단속 등 빈틈없는 공조체제를 유지키로 하였습니다.

이어 서북해역 최 일선에서 해상치안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백령파출소와 백령 특수진압대를 방문하여 중국어선의 불법조업에 대비한 태세유지 상태와 치안현황을 점검하고 현장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현장점검을 통해 서해5도 북방한계선 주변 해상치안질서 확립과 주민들의 보다 평화로운 조업여건을 마련하기 위해 현장대응태세를 강화 한다는 방침입니다.

구자영 청장은 “서북해역은 국가적으로 중요한 해역이므로, 평상시 부단한 훈련을 통해 국민들이 안심하고 조업에 나설 수 있도록 긴급태세역량을 강화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 영종도 준설토 투기장에 드림아일랜드 해양관광단지 조성사업 6월 착공… 국내 최초 민간제안사업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 영종도 준설토 투기장에 해양관광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 이르면 올해 6월 착공됩니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영종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