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설 명절 물가대책 종합상황실 운영…가격담합 등 불공정행위 감시
경기도청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설 명절 물가대책 종합상황실 운영…가격담합 등 불공정행위 감시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는 다음달 8일까지를 ‘설 명절 물가관리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물가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합니다.

물가대책 종합상황실은 도와 31개 시군에 각각 설치되며 명절 성수품 15개 품목의 수급상황과 가격동향 파악, 가격담합 등 불공정 행위 감시 업무를 맡습니다.

명절 성수품 15개 품목은 ▲사과, 배, 밤, 대추, 무, 배추 등 농산물 6종 ▲돼지고기, 닭고기, 쇠고기, 달걀 등 축산물 4종 ▲조기, 갈치, 명태, 고등어, 오징어 등 수산물 5종입니다.

도는 아울러 ‘물가관리 특별대책기간’ 국장급 간부 공무원을 31개 시군별 ‘물가책임관’으로 지정해 시군별 추진상황을 점검할 방침입니다.

 

hsm@ifm.kr

Check Also

염태영 “차별 없는 포용사회 만들겠다”…수원시 장애인의 날 행사 개최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경기도 수원시가 ‘제39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수원체육관에서 기념 행사를 열었습니다. 장애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