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2019 경기도 업무보고’…이재명 지사 “도민 경제적 삶에 집중할 것”
28일 오전 이재명 도지사가 '2019 경기도업무보고회'에서 도정운영 기조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2019 경기도 업무보고’…이재명 지사 “도민 경제적 삶에 집중할 것”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올 해 도정 운영의 방점을 ‘경제살리기’와 ‘일자리 만들기’에 둘 것임을 강조했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28일) 오전 실.국장과 사업소장, 공공기관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19 경기도업무보고회’에서 “4년간 해야 할 기본적인 토대는 취임 후 6개월 동안 다 만들었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이 지사는 “이제는 그동안 만들었던 정책들을 무리없이 집행하면 된다”며 “올해는 주로 경제 살리기와 일자리 만들기 같은 도민들의 경제적 삶에 집중하려고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구체적 방향에 대해서는 “경제성장에 있어서 정부의 역할은 공정함에 있다고 생각한다”며 “경제에 참여한 모든 주체들이 공정한 시장경쟁을 할 수 있도록 지켜주는 것이 우리의 몫”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특히 사회적 경제 영역에 대한 지원도 당부했습니다.

이 지사는 “위탁 사업이나 공공서비스를 맡기거나 구매를 할 때 특정인이 이익을 독식하지 않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며 “품질이 비슷하면 사회적 경제 영역, 중소기업 것도 사주는 것이 공공이 해야 할 역할이라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지사는 오는 29일로 예정된 정부의 예타 면제 사업 선정과 관련해서는 “경기도가 수도권이라는 이유로 역차별 받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며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했습니다.

오늘 업무보고회는 생방송으로 전 직원에게 공개됐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파주 ‘천원 택시’ 4월부터 운행…콜택시 업체와 연계 자동정산 시스템 구축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경기도 파주시가 오지마을 주민 편의를 위해 오는 4월부터 1천원만 내고 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