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안성서 구제역 의심 젖소 신고..방역당국, 살처분 착수
<자료사진= 경인방송 DB>

안성서 구제역 의심 젖소 신고..방역당국, 살처분 착수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안성의 한 젖소 농장에서 오늘(28일) 구제역에 걸린 것으로 의심되는 젖소가 신고돼 방역당국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섰습니다.

도 방역당국에 따르면, 해당 농가는 사육 중인 젖소 20여 마리에서 침 흘림과 수포 등 구제역 증상을 발견하고 안성시에 신고했습니다.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는 현장 시료를 채취하고, 정밀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검사 결과는 이르면 오늘 중 또는 내일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방역당국은 사전적 예방조치로 신고 농가에 대한 현장통제를 강화하고 사육 중인 소에 대해서는 살처분을 지시했습니다.

또, 지난 주말 집유 차량이 신고 농장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된 만큼 해당 차량이 거쳐 간 농장을 즉시 파악하고 임상 증상 여부를 점검하기로 했습니다.

안성을 포함해 인근 시군 농장에 대해서는 구제역 백신 추가접종을 실시하도록 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공항버스의 시외버스 전환 남경필 전 지사 고압적 지시있었다”…경기도의회 특위서 증인 발언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앵커) 경기도의회가 경기도 공항버스 면허 전환과정의 위법 의혹을 조사 중인 가운데, 면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