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설 연휴 기간 인천 연안여객선 이용객 4·5일 가장 많을 듯

설 연휴 기간 인천 연안여객선 이용객 4·5일 가장 많을 듯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설 연휴기간 인천과 섬 지역을 연결하는 연안여객선 이용객이 2월 4일과 5일 가장 많을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설 연휴 기간 약 2만명이 인천 연안여객선을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인천해수청은 2월 1일부터 7일까지를 여객선 특별수송기간으로 정하고 주요 항로 운항 횟수를 40회(12%) 늘려 귀성객 수요에 대비하기로 했습니다.

또 인천해양경찰서, 운항관리센터 등 관계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해 비상사태 발생시 신속히 대응할 방침입니다.

설 전날인 2월 4일과 설날인 5일에 각각 3천600명이 이용하고 2월 3일과 6일 각각 3천200명, 2월 2일 2천400명이 여객선을 탈 전망입니다.

이에 따라 기존 여객선의 운항횟수를 평시 기준 336회에서 376회로 40회 증회하는 등 수송능력을 112% 확대하여 연휴기간 귀성객 수요증가에 대비한 수송대책을 마련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문정인 특보 “남북 협력 관계, 지자체‧NGO 나서 정부 주도해야”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문정인 대통령 통일안보외교특보가 한반도 평화를 위한 방안으로 지방자치단체와 시민사회단체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