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동네사랑방 이용해 복지사각지대 발굴
경기도 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동네사랑방 이용해 복지사각지대 발굴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활성화하기 위해 미용실, 마을회관 등 이른바 동네사랑방을 집중 활용하기로 했습니다.

도는 이달 28일까지를 복지사각지대 발굴 집중홍보 기간으로 정하고 도내 17만4천여 동네사랑방을 대상으로 부착용 홍보물과 복지부 포스터, 리플릿 등을 배포할 예정입니다.

또, 시군별 미용업, 의사협회, 약사회, 외식업 협회 등과 협약을 체결하고 머리빗이나 약통, 약봉투, 비타민 등 자체 홍보물품에 복지사각지대 관련 홍보문구도 병행표기 할 방침입니다.

경기도에는 3만407곳의 미용실과 12만6천987개의 음식점, 4천797개의 약국, 7천427개의 병.의원, 4천685개의 마을회관이 있습니다.

도는 동네사랑방의 특성상 주민 접근성이 높고 정보교환도 활발해 복지사각지대 발굴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김태우 전 수사관, 내일 검찰 2차 소환조사 출석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청와대 특별감찰반 근무 시절 알게 된 사실을 언론에 유출한 혐의로 고발된 김태우 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