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경기도, 작년 2천480건 계약심사...예산 1천255억 절감
경기 / 사회 구대서 (kds@ifm.kr) 작성일 : 2019-02-07, 수정일 : 2019-02-07
경기도 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는 지난 해 각종 사업을 대상으로 사전에 원가산정 적정성 등을 심사하는 계약심사를 통해 모두 1천255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업 부문별로는 공사는 1천121건 1조1천737억 원에서 1천43억 원을 절감했고, 용역은 432건 3천835억 원 중 152억 원을, 물품구매는 927건 1천825억 원에서 60억 원을 각각 줄였습니다.


앞서 도는 지난해 도와 시.군, 공공기관에서 발주한 사업 2천480건 1조7찬397억 원에 대해 계약심사를 했습니다.


이는 2017년도 2천355건 1조 6천638억 원 대비 125건 759억 원이 늘어난 것으로, 2008년 계약심사 제도 도입 이후 최대 규모입니다.


도는 올해는 민간위탁사업도 계약심사 대상사업에 포함해 예산낭비 요인을 사전 예방할 방침입니다.


최인수 도 감사관은 "올해도 공정하고 합리적인 계약 심사로 세금이 낭비되지 않고 적재적소에 쓰이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구대서 kd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