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식품·원산지표시 등 9개 민생분야 ‘2019년 특별사법경찰 활동’ 실시
인천시청 전경

인천시, 식품·원산지표시 등 9개 민생분야 ‘2019년 특별사법경찰 활동’ 실시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시는 시민건강과 직결된 환경, 식품, 원산지표시 등 9개 민생분야에 대한 ‘2019년 특별사법경찰 활동’을 추진한다고 오늘(7일) 밝혔습니다.

시는 5개반 14명의 수사관이 대기 및 수질 오염행위, 폐기물 불법처리 등 건강한 시민생활을 위협하는 환경사범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시민욕구에 맞춰 다소비 식품 및 다중 이용 식품 제조·조리·판매업소에 대해 연중 집중수사에 나섭니다.

식품제조업소 등 원산지표시 대상업소에 대해서는 인천세관과 협조해 수입 농·축·수산물 원산지 거짓표시 행위를 추적 조사할 예정입니다.

ajk@ifm.kr

Check Also

[단독]인천경찰, 서운산단 압수수색…개발 과정 비리 의혹 정조준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인천 서운산업단지 개발 과정의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오늘(22일) 전격 압수수색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