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경기도 6개시 도시농업 참여자 9만8천여명...면적은 고양시 '최다'
경기 / 사회 구대서 (kds@ifm.kr) 작성일 : 2019-02-11, 수정일 : 2019-02-11
도시농업 체험교육 모습. <사진제공= 경기도농업기술원>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내 6개 도시지역 도시농업 참여자 수가 1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은 도내 안양.용인.오산.파주.부천.고양시 등 6개 지역의 도시농업 현황을 분석한 '2018년 경기도 도시농업 실태조사'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들 6개 지역 전체 도시농업지 면적은 56만2천328㎡, 도시농업 전체 참여자 수는 9만8천55명으로 나타났습니다.


도시농업지 면적은 고양시가 31만9천956㎡로 가장 넓었고, 참여자 수는 부천시가 2만6천522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또, 2016년 토지피복도와 2018년 인공위성영상을 분석한 결과, 2018년 기준 6개 지역 내 도시농업 가능지 예상 면적은 234만3천100㎡로 분석됐습니다.


6개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도시농업 관련 단체와 공동체는 100개로, 도시농업 관련 단체가 15개, 도시농업 공동체는 85개로 파악됐습니다.


이번 실태조사 자문위원인 오충현 동국대 바이오환경과학과 교수는 도시농업활성화 위해 ▲도심 내 도시농업 활동을 위한 생활권 텃밭 확보 ▲농업인과의 도.농 상생을 위한 공감대 마련 등 지역별 맞춤형 활성화 시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제안했습니다.



구대서 kd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