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계양구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인천시 계양구가 12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신중년 일자리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계양구청 제공>

계양구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계양구는 오늘(12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신중년 일자리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협약식에는 박형우 계양구청장, 허종식 인천시 정무부시장,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한진 류경표 대표이사, 신동휘 CJ대한통운 부사장, 조선현 스마일시스템 대표 등이 참여했습니다.

이번 협약은 계양구가 ‘교통 요충지 특성을 살린 관광서비스 산업 발굴 및 신중년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로 고령화 사회에 대비하기 위해 제안한 사업을 인천시가 상생․협력 특화 일자리사업으로 선정함에 따라 인천공항공사, CJ대한통운, 한진 등과 함께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사업은 여행객의 짐을 공항에서 숙소 또는 숙소에서 공항으로 수수료를 받고 당일 배송해주는 사업으로 2012년 이후 전 세계적으로 이용되고 있는 서비스로 연평균 7.7% 성장잠재력을 보이고 있습니다.

인천공항공사는 택배사업권 사업 운영 승인 및 지원을, CJ대한통운과 한진은 여행객의 짐을 효율적으로 보관하고 고객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물류인프라 제공과 운영지원을 담당하게 됩니다.

또 사업 수행기관인 스마일시스템은 사회적기업과 관광벤처기업으로 여행편의를 위한 의류대여 서비스를 출시하였고 다음달 중으로 여행가방 당일배송 서비스 ‘프리러그’를 출시할 계획입니다.

스마일시스템 조선현 대표는 내·외국인 관광객들이 여행을 보다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여행편의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보다 많은 사회적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강한 의욕을 내비쳤습니다.

구 관계자는 “협약을 통해 일자리 중심 행정에 발맞추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우수 일자리 사업 모델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모바일 (2.22)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억울함 풀려 고소했는데`… 인천지검 부장검사, 고소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