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서구, 전국 최초 주민협의체 구성 주민 참여형 주차정책 시행
서구청 전경

인천 서구, 전국 최초 주민협의체 구성 주민 참여형 주차정책 시행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가 전국 최초로 ‘주민 협의체’를 구성해 행정의 패러다임을 주민참여형 거버넌스 구축을 통한 주차시설 정책을 시행한다고 오늘(14일) 밝혔습니다.

서구는 루원시티에 조성되는 제 1·2 주차장 조성부터 이번 정책을 적용할 예정입니다.

이에 오는 3월 중 주민대상 ‘사랑방 토론회’를 갖고 지구단위계획, 주민 친화적 랜드마크 조성과 지역주민 쉼터공간 확보 등과 관련 추진협의체 구성논의와 현황 분석, 로드맵 제시, 테마별 정책을 수립할 예정입니다.

또한 주차장 확충을 위한 중·단기 마스터플랜을 수립해 주택가의 고질적 문제인 주차난 해소대책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서구 관계자는 “사업의 효과성, 실효성 등이 검증되면 각종 공영주차장 등 주차시설 확충 시 주민협의체를 상시 운영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문정인 특보 “남북 협력 관계, 지자체‧NGO 나서 정부 주도해야”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문정인 대통령 통일안보외교특보가 한반도 평화를 위한 방안으로 지방자치단체와 시민사회단체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