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소래나들목(IC) 건설 설문조사 결과, 주민 투표자 중 71.3% 찬성…구 “주민들 압도적 찬성, 소래IC 설치 위해 관계기관의 책임감 있는 자세 필요”

인천 소래나들목(IC) 건설 설문조사 결과, 주민 투표자 중 71.3% 찬성…구 “주민들 압도적 찬성, 소래IC 설치 위해 관계기관의 책임감 있는 자세 필요”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시 남동구 소래나들목(IC) 건설을 묻는 주민 설문조사 결과, 논현1동·논현2동·논현고잔동 주민 설문 대상자 중 71.3%가 찬성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남동구가 지난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소래IC 건설을 위해 이곳 주민들을 대상으로 벌인 결과입니다. 

설문조사 방법은 기본 표본조사 및 온라인 조사와는 달리 객관성과 공정성 확보를 위해 간접적인 방식이 아닌 직접투표 방식으로 진행됐습니다.

조사대상 주민 8만3천454명 중 1만481명이 설문조사에 참여했으며, 설문조사 결과, 찬성 71.3%(7천474명), 반대 28.6%(2천998명), 무효 0.1%(9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오늘(25일) 기자회견에서 “소래IC 건설 주민설문조사 결과를 인천시에 전달할 예정”이라며 “소래IC 건설 여부의 조속한 결정을 위해 관계기관의 책임감 있는 자세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소래IC는 논현2택지개발 사업의 교통영향평가에서 2000년 11월 24일에 소래IC를 한국토지주택공사(LH)부담으로 설치토록 결정했습니다.

하지만 소래IC 건설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이 엇갈리면서 현재까지 사업추진이 지연돼 왔습니다.

ajk@ifm.kr

Check Also

인천테크노파크 ‘4본부5단2실29센터→5본부1단1실24센터’ 조직개편 예고…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 단행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이하 인천TP)가 조직 개편에 나선다. 이를 토대로 오는 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도 단행할 예정이다. 인천TP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