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SK인천석유화학, ‘한국노사협력대상’ 대기업부문 대상 수상
SK인천석유화학은 한국경영자총협회가 주관하는 제31회 한국노사협력대상에서 대기업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SK인천석유화학, ‘한국노사협력대상’ 대기업부문 대상 수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SK인천석유화학은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한국경총’)가 주관하는 제31회 한국노사협력대상에서 대기업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시상식은 서울 중구 조선웨스틴호텔에서 손경식 한국경총회장, 김주영 한국노총위원장, 경총 관계자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습니다.

한국경총이 1989년부터 주관해온 한국노사협력대상은 협력적 노사관계를 적극적으로 실천해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에게 수여하는 것 입니다.

수상 기업은 ‘노사협력 및 복리후생’, ‘산업재해 현황 및 예방’, ‘국가 및 사회공헌 사항’ 등 6개 평가영역에 대해 서류심사, 현장실사 등을 거쳐 최종 선정됩니다.

SK인천석유화학은 신뢰 기반의 협력적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회사의 발전에 앞장서고 동반성장, 사회공헌 활동 등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한 점들을 인정받아 올해 대기업부문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 노사는 지난 2017년 지역 최초로 전년도 소비자물가 상승률로 매년 임금인상률 결정하는데 합의하며 소모적인 임단협 교섭 관행을 없애고 생산적 협의의 토대를 마련했습니다.

또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임금 일부를 협력사와 나누는 임금공유모델을 도입하며 동반성장에 함께 뜻을 모았습니다.

지난해는 구성원들이 기본급 1% 기부를 통해 기금을 조성해 협력사 구성원들의 복지와 지역 사회공헌활동에 사용하는 ‘1% 행복나눔’으로 확대 시행했습니다.
특히 업계 최초로 협력사 무재해 포상제도를 도입하고 작업 중지권 실행을 제도화하는 등 협력사 구성원의 안전을 위해서도 노사가 함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이동용 SK인천석유화학 노조위원장은 “행복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사가 함께 노력한 결과”라며 “지역을 대표하는 노동조합으로서 구성원뿐만 아니라, 회사, 협력사, 인천지역과 함께 발전하기 위해 많은 고민과 실천을 지속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최남규 SK인천석유화학 사장은 “건강한 노사문화는 기업의 경쟁력이자 성장의 마중물”이라며 “앞으로도 화합과 상생의 동반자로서 회사 발전은 물론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모범적 노사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은 지난해 고용노동부 주관 ‘노사문화 우수기업’과 여성가족부 주관 ‘가족친화 인증기업’에 각각 선정됐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테크노파크 ‘4본부5단2실29센터→5본부1단1실24센터’ 조직개편 예고…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 단행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이하 인천TP)가 조직 개편에 나선다. 이를 토대로 오는 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도 단행할 예정이다. 인천TP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