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3.1절 100주년…이재명 “평화.번영의 한반도 만드는 길 경기도가 앞장설 것”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 경인방송 DB>

3.1절 100주년…이재명 “평화.번영의 한반도 만드는 길 경기도가 앞장설 것”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분단과 갈등을 넘어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만드는 길에 경기도가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1일) 3.1운동 100주년 기념사를 통해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만드는 것은 1천년의 미래를 열기 위한 시대적 과제”라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동북아 평화.경제 공동체의 중심으로 거듭나는 대한민국의 힘찬 도약을 위해 해야 할 역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친일잔재 청산과 애국지사.일본군 성노예 피해자들에 대한 헌신적 지원 의사도 밝혔습니다.

이 지사는 “현재 경기도에는 국권회복에 헌신한 애국지사 여덟 분과 일본군 성노예 피해 할머님이 여덟 분이 생존해 계신다”며,
“친일 잔재를 청산하는 일, 가혹했던 역사적 사실을 기록.보존하는 일,억울한 지난날을 물심양면 위로하는 일, 더 지체할 수도 없고 더 지체해서도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남북 평화교류협력사업의 추진 의지도 확인했습니다.

이 지사는 “인도적 지원은 물론이고, 남북이 하나 돼 열어나가는 문화.체육 교류에서부터 산업 협력까지 경기도가 남북 평화교류협력을 진전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우리는 선조들의 희생에 응답해야 한다”며 “100년 역사의 가르침을 받들고 1천년의 미래를 준비하는 길을 경기도가 앞장서 열어가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