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오산시, 동절기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사업
<경인방송 D.B>

오산시, 동절기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사업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홀로 생활로 도움의 손길이 절실하던 한 장애인의 집에 도움의 손길이 이어졌습니다.

경기도 오산시 신장동행정복지센터는 최근 관내 취약계층 가정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새마을부녀회,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함께 취약계층의 집을 찾았습니다.

얼마 전 부모님이 돌아가시고 혼자 생활을 하는 장애인 A씨의 집은 쓰레기가 집안에 가득 쌓여, 위생생태는 물론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상태였습니다.

정길순 오산시 신장동행정복지센터 동장은 “신장동에 어려운 이웃들이 많이 있는데 새마을부녀회와 새마을지도자협의회의 도움으로 장애인 가정에 큰 도움이 되었으며, 앞으로도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눔의 손길이 닿을 수 있도록 복지서비스 제공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해 힘을 쓰겠다”고 말했습니다.

kjj@ifm.kr

Check Also

[현장 907] ’30cm 거리’ 건설 현장 굉음 분진…주민들, 극심한 스트레스 호소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경인방송 ‘현장 907’ 시간입니다. 집 밖에서 건물 신축 공사로 수시로 굉음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