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 4일 인천 최초 전국 최대 규모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개관
인천 서구가 인천시 최초이며 전국 최대 규모의 ‘인천 서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를 개관했다.<서구청 제공>

서구, 4일 인천 최초 전국 최대 규모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개관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가 인천시 최초이며 전국 최대 규모의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를 오늘(4일) 개관했습니다.

서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봉수대로 539번길 가정동 성당 뒤편에 지상 3층 연면적 2,362㎡ 규모로 건립돼 만18세 이상 성인발달장애인의 평생교육서비스를 책임지게 됩니다.

평생교육은 자립생활지원팀, 전환교육지원팀, 직업교육지원팀의 전일제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이용자 70명을 모집했습니다.

특히 장애등급에 상관없이 차별 없고 투명한 방식의 추점제로 이용자를 선정해 발달장애인과 가족들의 큰 호응을 받았습니다.

이용자들은 오늘(4일)부터 이용할 수 있으며, 구는 추후 시간제 프로그램 등을 개설할 예정입니다.

개관식에 참석한 한 발달장애인의 가족은 “서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를 통해 가족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고 큰 도움을 받게 됐다”며 개관을 진심으로 반겼습니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앞으로도 장애인은 물론 서구민 누구도 소외당하지 않는 구정을 지속해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2019년 3월20일 인천모바일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1999년 지역 기업인들이 설립한 인천경영포럼, 어느덧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