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의회 민주당 “한유총 집단입학연기 사태 즉각 철회해야”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염종현 대표의원.<사진=경기도의회 제공>

경기의회 민주당 “한유총 집단입학연기 사태 즉각 철회해야”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의 개학 연기 사태와 관련해 집단행동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염종현 대표의원을 비롯한 도의회 민주당 대표단은 오늘(4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유총이 아이들을 볼모로 집단적으로 유치원 입학을 연기하려 한 시도에 대해 강력 규탄한다”며 “당장 반교육적·반인륜적 집단행동을 거두고 유아교육 단체로서의 본분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염 대표는 “만일에 사태에 대비해 경기도교육청과 경기도가 적극 협업해 ‘재발방지 대책수립’과 ‘긴급돌봄서비스’가 차질없이 운영될 수 있게 지속적으로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한편, 오늘 현재까지 도내 1천31곳의 사립유치원 가운데 개학 연기 등 집단행동에 참여한 유치원은 1곳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970곳은 정상 운영 중이며, 나머지 60곳은 자체 돌봄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2019년 3월 2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교내 일제 전범기업 제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