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 그랜드 투어’ 개발…주요 관광지 50곳 연결
경기 그랜드투어 한눈에 보기. <이미지= 경기도>

‘경기 그랜드 투어’ 개발…주요 관광지 50곳 연결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의 다양한 유적과 문화, 자연환경을 만날 수 있는 1천89km길이의 관광길, ‘경기그랜드투어’가 일반 관광객을 맞이합니다.

경기도는 22개 시.군을 원형 형태로 경유하며 주요 관광지 50곳, 연계 관광지 147곳을 만날 수 있는 관광코스 ‘경기그랜드투어’를 개발하고, 경기관광포털(ggtour.or.kr)과 가이드북을 통해 내일(5일)부터 공개한다고 밝혔습니다.

경기그랜드투어는 역사문화 관련 체험을 중요하게 여기는 최신 관광 트렌드에 맞춘 일주형 관광코스로, 역사.문화.자연.평화 등 4가지 주제에 맞춰 주요 관광지 50곳, 1천89km를 여행하는 코스로 짜여졌습니다.

도는 경기그랜드투어 홍보를 위해 지도와 50개 주요 관광지, 주변 관광지 147곳의 교통, 음식, 숙박 등의 정보를 담은 가이드북을 제작했습니다.

가이드북에는 가족방문객을 위해 에버랜드, 의왕 레일파크, 서울랜드, 웅진 플레이도시, 원마운트 등 대표 테마파크 5곳과 경기관광 대표 15개 축제에 대한 소개도 포함됐습니다.

도는 이달부터 시범적으로 해외 100곳의 대학도서관과 국내 공공도서관, 대학도서관, 게스트하우스 등에 가이드북을 배포할 계획입니다.

도가 관광 가이드북을 해외 도서관에 보내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도는 한국 여행에 관심 있는 외국인에게 경기도의 인지도를 높이고 경기관광의 매력을 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새로운 관광 수요층을 창출할 계획입니다.

또, 셀카를 좋아하는 20~30대 관광객을 위해 50개 경기그랜드투어 주요지점에 포토존을 겸하는 안내판도 설치할 예정입니다.

홍덕수 도 관광과장은 “경기 그랜드 투어는 개별 관광객은 물론 가족, 기존 관광지에 식상한 젊은 층, 외국인까지 누구나 배우면서 즐길 수 있는 경기도를 대표하는 관광루트”라고 말했습니다.

도는 경기 그랜드 투어 외에 ▲경기도 테마 관광코스 개발 ▲문화가 있는 박물관.미술관 ▲지역 역사.문화 관광콘텐츠 개발 ▲역사문화 홈페이지 구축 등 경기도 관광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우수중소기업 증시상장 지원 사업 추진…업체당 최대 1천만원씩 지원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잠재력은 있지만 자금조달이 어려운 중소기업들에게 경기도가 한국거래소(KRX)와 함께 증시상장을 돕기로 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