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오산시, 어린이집 안전공제회 단체가입 완료
오산시청 전경 모습.<사진제공=오산시>

오산시, 어린이집 안전공제회 단체가입 완료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오산시가 관내 어린이집 261개소와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영·유아 8천432명에 대한 어린이집안전공제회 단체가입을 완료해, 이달부터 내년 2월까지 어린이집 안전사고 피해를 보상받게 됩니다.

어린이집안전공제회는 어린이집에서 발생하는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사고발생으로 인한 영유아 및 보육교직원의 생명·신체 또는 재산상 피해에 대한 종합적인 보상체계 구축을 위해 운영이 되고 있습니다.

시는 지난해부터 안전공제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 사업지원 예산은 5천461만원입니다.

△영유아 생명·신체 피해 △돌연사증후군 특약 △놀이시설 배상책임 △가스사고 배상책임 △화재공제(건물 및 집기) 등의 안전사고에 대한 보상을 받게 됩니다.

특히 올해 추가로 신설되는 어린이집도 추가비용 없이 부담 없이 안전공제 혜택을 받게 됩니다.

kjj@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4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경기지역 ‘매 맞는 경찰’ 매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