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안양시, 위치 추적 가능한 반려견 무선식별장치 비용 지원
안양시청 <사진=경인방송 D.B>

안양시, 위치 추적 가능한 반려견 무선식별장치 비용 지원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안양시는 이달부터 반려견 유기 방지 등을 위해 내장형 무선식별장치 등록을 추진하고, 관련 비용을 지원합니다.

대상은 경기도내 주소지를 둔 생후 3개월 이상 된 반려견을 키우는 가정입니다.

등록장치는 무선식별이 가능한 내장형 칩을 반려견의 몸에 삽입하는 방식으로, 동물을 등록하는 견주는 시가 동물등록 대행업체로 지정한 지역 42개 동물병원 중 한 곳을 방문해 등록하면 됩니다.

견주는 마이크로 칩 동물등록에 드는 마리당 2만원의 비용을 지원받게 되며, 등록시술비 1만원은 본인이 부담해야 합니다.

견주는 칩에 내장된 정보 검색을 통해 반려견의 위치를 파악할 수 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