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대한민국 혁신교육 모델, 오산시…전국에서 벤치마킹
혁신교육사업 벤치마킹.<사진제공=오산시>

대한민국 혁신교육 모델, 오산시…전국에서 벤치마킹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혁신교육의 모델로 이름을 굳힌 경기도 오산시에 어제(6일) 홍천군수와 홍천교육지원청 교육장 등이 방문해 오산의 혁신교육사업 벤치마킹을 실시했습니다.

이들은 시 관내 오산중과 성호중 2개 학교를 방문하고, 곽상욱 오산시장과 행복교육지구에 대한 자세한 대화를 이어갔습니다.

오산중은 공교육혁신모델 탐방으로 토론교육과 4차 산업혁명 메이커 교육의 전반적인 현장을, 또 학교공간혁신의 대표 사례로 성호중학교를 방문해 교사와 학생, 학부모의 교육 협업 현장을 직접 체험하기도 했습니다.

또 오산시·교육청·교육재단의 협업시스템으로 교육 정책의 목표부터 실행까지 하나의 비전과 철학으로 움직이는 오산 혁신교육에 대한 사례들이 소개가 됐습니다.

방용호 화성오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오산 교육의 가장 큰 강점은 지자체가 교육 과정을 일탈하지 않으면서 적극적으로 풍성한 교육이 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에 있다며, 세 개 기관이 원활히 협업할 때 발전된 교육현장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조기봉 오산교육재단 상임이사는 “지자체와 교육청․학교가 바라보는 관점이 서로 다르다는 것을 인정해야 진정한 소통이 이루어질 수 있다”고 했습니다.

모든 일정을 마친 홍천군 관계자는 “이번 오산시 방문은 혁신교육 초기 단계인 홍천군에 많은 도움이 됐다. 오산시처럼 행복한 혁신교육사례를 만들어가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습니다.

kjj@ifm.kr

Check Also

경기도, 가평·양평 등 6개 시군에 2024년까지 4천123억 투입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앵커) 경기도가 상대적 낙후 지역인 가평과 양평, 연천 등 6개 시·군에 향후 5년간 4천억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