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특사경, 불법 미세먼지 마스크 제조·유통 악덕업체 수사
경기도청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특사경, 불법 미세먼지 마스크 제조·유통 악덕업체 수사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오늘(11일)부터 20일까지 부정·불량 마스크를 제조·유통·판매한 업체에 대해 집중 수사합니다.

도특별사법경찰단 소속 11개 수사센터 24개반 102명이 투입되며 온라인 쇼핑몰과 마스크를 제조, 수입, 판매하는 도내 53개 허가업체와 불특정 무허가 업체가 수사 대상입니다.

특사경은 ▲KF인증을 받지 않은 마스크를 미세먼지 차단효과가 있는 마스크로 표시 판매하는 행위 ▲효능이나 성능을 거짓 또는 과장 광고하는 행위 ▲미세먼지 차단용 마스크의 무허가 제조(수입) 행위 ▲허가(신고)사항과 다르게 제조하는 행위 등을 집중 확인할 계획입니다.

이병우 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국가적 재난상황에 준하는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을 틈타 불법행위로 이득을 보려하는 악덕업체를 뿌리 뽑겠다”고 말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개학연기’ 투쟁 당시 지회장 사임한 한유총 인천지회 20일 정기총회…분열 조짐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앵커) 한국유치원총연합회 인천지회가 오늘(20일) 정기총회를 열었습니다. 지난 번 개학 연기 투쟁 당시 한유총 중앙의 방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