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서구∼경기 김포시 공동문제 협업관계 구축으로 동반성장·발전방안 모색키로
인천시 서구와 경기도 김포시는 최근 지리적 경계 등으로 인한 여러 가지 제약요인을 극복하고, 공동 문제에 대한 협업관계를 구축해서 동반 성장․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협약을 가진 뒤 기념촬열을 하고 있다<서구청 제공>

인천 서구∼경기 김포시 공동문제 협업관계 구축으로 동반성장·발전방안 모색키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와 경기도 김포시는 최근 지리적 경계 등으로 인한 여러 가지 제약요인을 극복하고, 공동 문제에 대한 협업관계를 구축해서 동반 성장․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협약을 가졌다고 오늘(11일) 밝혔습니다.

협약은 양 지자체와 관련된 현안과 상생발전에 필요한 정책 또는 사업에 대한 협의를 통해 공동발전 방안을 모색하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주요 내용은 분기별 1회 상호 교차 정례회 개최, 공동 현안사항에 대한 공유와 협의, 주민의 복리증진을 위한 정책 적극 발굴, 성과에 대한 모니터링 시행 등 입니다.

향후 양 지자체는 원활한 협력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변주영 서구 부구청장과 장영근 김포 부시장을 중심으로 협의회를 구성하고 정기적으로 현안사항 등에 대해 논의하는 등 활발한 교류에 힘쓸 예정입니다.

협약식에서 이재현 서구청장은 “인천 서구와 경기 김포시는 전국에서 손꼽히는 역동적인 도시로 환경·교통·복지문제 등 공동 문제를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해 시너지를 누리는 선도적인 모델을 구축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하영 김포시장도 “상생협약을 맺은 만큼 이제 양 지자체가 작은 일에서부터 큰 그림까지 함께 그려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테크노파크 ‘4본부5단2실29센터→5본부1단1실24센터’ 조직개편 예고…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 단행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이하 인천TP)가 조직 개편에 나선다. 이를 토대로 오는 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도 단행할 예정이다. 인천TP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