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민 5명 중 1명 스마트폰 과의존…시, 예방사업 추진

인천시민 5명 중 1명 스마트폰 과의존…시, 예방사업 추진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와 인천스마트쉼센터는 이번 달부터 인터넷ㆍ스마트폰 과의존 예방ㆍ해소사업을 추진합니다.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발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인천시민 5명 중 1명이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에 속해있으며, 영유아의 증가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관련 전문상담 기관인 스마트쉼센터는 영유아와 학부모를 대상으로 예방 교육을 확대하고, 청소년을 대상으로 인터넷과 스마트폰 조절을 돕는 1:1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또 가정방문상담과 학교로 찾아가는 토크콘서트, 중독포럼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예방교육과 상담 신청은 스마트쉼센터 홈페이지(www.iapc.or.kr)에서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화(☎032-725-3231~2)로 문의 가능합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 뮤지엄파크, 무엇을 담을 것인가?’ 인천의 정체성 확보, 관광자원화 고민해야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오는 2023년 개관 예정인 인천 뮤지엄파크를 어떻게 조성할 것인가에 대한 정책 토론회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