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도시공사 2019년 신입직원 총 22명 공개채용…공사 “신입직원 절반은 지역인재와 장애인 3명 별도 구분 채용”
인천도시공사 <연합뉴스 제공>

인천도시공사 2019년 신입직원 총 22명 공개채용…공사 “신입직원 절반은 지역인재와 장애인 3명 별도 구분 채용”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도시공사는 신입직원 22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채용분야는 사무직·기술직(도시계획, 토목, 건축, 전기, 기계, 전산)분야이며, 전체 채용인원의 45%인 10명을 지역인재로 채용할 계획입니다.

이중 사무직 채용인원 10명 중 3명은 장애인으로 채용할 예정입니다.

지역인재의 경우 공고일 기준 1년 이전(2018년 3월 13일)부터 최종시험일까지 계속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인천시로 돼 있어야 합니다.

또 공고일 이전까지 인천시에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두고 있었던 기간을 모두 합산해 총 3년 이상인 사람이어야 하며, 그 외 지원자는 전국 단위로 지원이 가능합니다.

모집공고는 3월 13일부터 4월 2일까지 21일간으로, 지원서 접수는 3월 14일부터 4월 2일 낮 2시까지 가능하며 필기시험, 인성검사 및 면접시험을 거쳐 5월 중 임용할 예정입니다.

공사는 NCS(직무능력표준)에 기반한 직업기초능력 평가와 블라인드 채용 방식으로 두 차례의 면접을 거쳐 공사의 미래 사업을 책임지고 이끌어 갈 우수한 인재를 확보할 계획입니다.

입사지원은 채용 홈페이지(https://imcd.scout.co.kr)를 통해 진행되며, 공사 홈페이지(http://imcd.co.kr)에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편, 공사는 지난 2018년도 상반기 신입직원 채용 시 총 21명 모집에 1천374명이 접수해 평균 6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습니다.

ajk@ifm.kr

Check Also

인천테크노파크 ‘4본부5단2실29센터→5본부1단1실24센터’ 조직개편 예고…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 단행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이하 인천TP)가 조직 개편에 나선다. 이를 토대로 오는 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도 단행할 예정이다. 인천TP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