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유통대기업·중소기업 ‘상생 협력의 장’ 구매상담회 개최
경기도청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유통대기업·중소기업 ‘상생 협력의 장’ 구매상담회 개최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유망 중소기업 175개사가 우수한 품질경쟁력과 아이디어로 유통대기업 입점 확대에 나섰습니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오늘(13일) 도내 중소기업의 대형유통망 진출을 돕기 위한 ‘2019 상반기 대형유통망 구매상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구매상담회에는 체인스토어, 백화점, 온라인종합쇼핑몰, 홈쇼핑 등 대형 유통업체 30개사에서 53명의 구매담당자가 참가해 도내 중소기업 175개사와 1:1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했습니다.

주 상담 품목으로 생활용품, 식품, 이미용, 전기·전자, 기계, 패션 등이 소개됐습니다.

또 Qoo10 등 유명 해외채널 구매담당자를 초청해 대형유통망 입점 채널을 국내·외로 다변화함으로써 도내 중소기업의 해외마케팅까지 지원을 확대했습니다.

특히 이번 상반기 구매상담회는 지난해 행사에 비해 구매담당자와 참가기업의 수가 늘어 계약추진 성과가 전년보다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도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이소춘 경기도 기업지원과장은 “이번 상담회를 계기로 도내 중소기업들의 유망 아이디어 제품들이 국·내외 시장에 적극 진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해 상·하반기 두 차례의 대형유통망 구매상담회를 통해 중소기업 334개사와 55개사 90명의 구매담당자를 매칭, 760건 906억 원의 상담실적, 663건 273억 원의 계약추진 성과를 이끌어낸바 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개학연기’ 투쟁 당시 지회장 사임한 한유총 인천지회 20일 정기총회…분열 조짐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앵커) 한국유치원총연합회 인천지회가 오늘(20일) 정기총회를 열었습니다. 지난 번 개학 연기 투쟁 당시 한유총 중앙의 방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