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중구, 획일화된 월례조회 탈피로 지역 명사와 함께하는 직원 소통·유쾌의 날 행사
인천시 중구가 획일화된 월례조회의 딱딱한 분위기를 벗어나 지역 명사와 함께하는 ‘직원과 소통·유쾌의 날’을 개최했습니다.<중구청 제공>

중구, 획일화된 월례조회 탈피로 지역 명사와 함께하는 직원 소통·유쾌의 날 행사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중구가 획일화된 월례조회의 딱딱한 분위기를 벗어나 지역 명사와 함께하는 ‘직원과 소통·유쾌의 날’을 개최했습니다.

구는 어제(13일) 150여명의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홍인성 구청장과 최찬용 구의회 의장의 인사말 후 강연을 가졌습니다.

강연은 근대 인천 개항장을 배경으로 한 장편소설 변사기담을 집필한 소설가 양진채를 초청해 당시 개항장 일대의 생활상을 들여다보고 그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이 됐습니다.

또 근대 역사문화의 보고인 개항장을 더욱 보존하고 우리가 더 이상 잃어버리지 말아야 할 것들이 무엇인지에 대한 깊은 고민과 반성을 하게 되는 계기를 마련했습니다.

홍인성 구청장은 “앞으로도 직원들과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직원 월례조회를 통해 더욱 즐겁게 일할 수 있는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영종대교, 서울 오갈 때 통행료 감면 혜택 안돼…주민 청원에도 인천시 “당장은 어려워”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앵커) 영종대교를 이용해 서울로 나가거나 들어올 때는 통행료가 감면되지 않습니다. 오늘(18일) 인천시의회는 이런 차별적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