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지방해양수산청, 인천항 해양수리 변화 예측과 대응 위한 환경조사 및 고도화 용역 발주

인천지방해양수산청, 인천항 해양수리 변화 예측과 대응 위한 환경조사 및 고도화 용역 발주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대규모 항만개발사업 등으로 침식·퇴적이 발생되어 해양수리 변화를 예측하고 대응하기 위해 “인천항 해양수리 환경조사 및 고도화” 용역을 발주했다고 오늘(14일) 밝혔습니다.

이번 용역은 해안의 침식·퇴적 원인규명을 위해 해수유동, 퇴적물이동 등 각종 수리현상조사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인천항의 효율적인 항만개발과 기능유지를 위해 3년간 14억3천200만원을 투입됩니다.

인천해수청 관계자는 “친환경 연안보존시설물 설치 등 대책수립을 통해 주변 해역의 환경피해 최소화와 향후 발생될 다양한 현안에 적극대응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테크노파크 ‘4본부5단2실29센터→5본부1단1실24센터’ 조직개편 예고…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 단행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이하 인천TP)가 조직 개편에 나선다. 이를 토대로 오는 4월에는 승진 등 대대적인 인사도 단행할 예정이다. 인천TP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