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화순 부지사, 8호선 연장 별내선 건설현장 안전점검 실시
이화순 부지사가 지하철 8호선 건설 현장을 방문해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사진=경기도>

이화순 부지사, 8호선 연장 별내선 건설현장 안전점검 실시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오늘(14일) 별내선 복선전철 건설공사(4·5공구) 현장을 방문해 안전점검을 실시했습니다.

별내선 복선전철은 서울 강동구 8호선 암사역에서 구리시 중앙선 구리역과 농수산물 도매시장, 다산 신도시를 경유해 남양주 경춘선 별내역까지 6개 정거장을 연결하는 총 연장 12.8km의 지하철 노선입니다.

총 1조 2천666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6개 공사구간 가운데 서울시가 1·2공구를, 경기도가 3․4․5․6공구를 맡아 공사를 진행 중입니다.

도는 별내선 복선전철이 개통되면 남양주 별내에서 성남 모란까지 환승 없이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고, 서울 지하철 2·3·5호선, 분당선과도 환승이 가능해져 남양주·구리 지역에서 서울 잠실까지 이동시간이 약 17분가량 단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 부지사는 “해빙기를 맞이한 만큼, 각종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