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한국도자재단, 릴레이 기획 초청전 ‘한국생활도자100인전’ 연다
'한국생활도자100인전' 민세원作. <사진= 한국도자재단>

한국도자재단, 릴레이 기획 초청전 ‘한국생활도자100인전’ 연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한국도자재단은 오늘(15일)부터 여주세계생활도자관에서 릴레이 기획초청전 ‘한국생활도자100인전’을 엽니다.

이 전시회는 2012년 시작한 이후 올해가 9번째입니다.

이번 초청전에는 여주에서 활동 중인 작가 11인이 참여, 봄을 주제로 한 도자작품과 음식, 꽃의 콜라보레이션 전시연출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봄의 정서와 기운을 전합니다.

특히 푸드스타일리스트 백혜원, 플로리스트 박민정 두 작가가 참여해 음식과 꽃, 도자가 어우러진 ‘봄의 향취’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전시는 총 두 개의 섹션으로 구분되며, 1부 ‘봄, 일상에 깃들다’를 시작으로 2부 ‘흐르는 봄’으로 이어집니다.

서정걸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는 봄기운을 느낄 수 있는 생활자기와 오브제로 꾸준히 활동 중인 작가들과 관람객들의 색다른 교감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과태료 대신 내줍니다”…솜방망이 처분에 ‘불법 게릴라 현수막’ 업체 활개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교차로나 가로수 등에 설치돼 운전자와 보행자의 시야를 가려 안전에 심각한 위협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