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부평구, 2018년 옥외광고업무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
부평구청 전경.<사진=부평구>

부평구, 2018년 옥외광고업무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부평구는 2018년도 옥외광고업무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이번 평가는 행정안전부가 지난해 전국 시‧도 및 시‧군‧구를 대상으로 불법광고물 정비, 옥외광고업무 정책, 광고물 안전과 관련해 총 3개 분야, 11개 항목에 대해 종합적으로 진행됐습니다.

부평구는 인천시 옥외광고업무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구로 선정된 데 이어 전국 지자체 평가에서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국무총리 표창을 받습니다.

부평구는 행정안전부로부터 3천500만원의 포상금을 사업비로 받게 됩니다.

구는 불법 유동광고물 주민수거보상제, 불법 옥외광고물 자진정비 사업, 주인 없는 간판 정비 사업, 옥외광고물 안전점검 등 불법광고물 근절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습니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경관과 안전한 가로환경을 조성하여 구민이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