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영흥면,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옹진 행복지킴이 본격 활동
옹진군청 청사 전경<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영흥면,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옹진 행복지킴이 본격 활동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은 최근 영흥면 ‘옹진 행복지킴이’가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옹진 행복지킴이’는 지역 주민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무보수 명예직입니다.

이들은 주민들의 복지수요를 파악해 면사무소에 전달하고 지역 내 홀몸 어르신, 한부모 가정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복지위기 가정에 정기적 방문으로 안부를 확인하게 됩니다.

명예 사회복지 공무원으로 위촉된 행복지킴이들은 앞으로 2년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을 능동적으로 발굴해 복지 서비스에서 소외받는 어려운 이웃이 없는 영흥면을 만들 것을 다짐했습니다.

이주환 영흥면장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 지원에 큰 힘이 될 행복지킴이가 있어 정말 든든하다”며 “앞으로 민관 협력으로 지역사회의 안전망을 구축하여 복지사각지대 없는 마을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