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동구,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 대표단과 상호협력강화와 투자유치방안 논의
인천시 동구 관계 공무원 및 동구 기업인협의회가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주 양기율시 시장 일행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동구청 제공>

동구,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 대표단과 상호협력강화와 투자유치방안 논의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동구는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주 양기율시 미르자에프 파르하드 시장이 이끄는 대표단이 방문했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이번 방문은 주한 우즈베키스탄 대사관에서 양국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고려해 현대제철 등 주요기업 공장이 위치한 동구청에 협조를 요청해 옴에 따라 이루어지게 되었습니다.

이에 동구는 관계 공무원 및 동구 기업인협의회를 비롯 지역 중소기업 대표들과 면담을 주선해 간담회를 가졌습니다.

간담회에서 양기율시는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에서 20km 떨어진 인구 6만명의 도시로서 유리·섬유·식품·기계 공업을 주산업으로 도약가능한 도시임을 설명하며 양 도시 간 우호협력 및 투자유치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간담회를 마친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 대표단은 허인환 동구청장과 현대제철(주) 인천공장을 방문해 우수한 기술력과 첨단 생산설비 등이 갖춰진 공장 내부를 견학했습니다.

허인환 동구청장은 “양기율시 대표단의 방문을 계기로 양 도시 간 우호교류와 경제협력을 확대하는 방안을 적극 구상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