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의회 민주당 “의회 무시하는 경기도···더는 좌시하지 않을 것”
경기도의회 전경.<사진=경기도의회 제공>

경기의회 민주당 “의회 무시하는 경기도···더는 좌시하지 않을 것”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의 형식적 소통과 대응에 반감을 드러냈습니다.

도의회 민주당 정윤경 수석대변인은 오늘(2일) 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학교실내체육관 건립 지원 사업과 공공기관 인사청문회 대상 기관 확대 등의 현안이 경기도의 소극적 행정으로 합의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정 수석대변인은 “도의회가 정책협의회 참여와 합의 도출을 위해 의원 간 협의와 의원총회 등을 열어 고심하고 있는 반면, 경기도는 결정권자나 조정자 등의 참여도 없이 소극적 태도로 일관해 현안들이 차일피일 미뤄지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공식적 의미가 있는 도정질문 첫 날 오후에도 이재명 지사는 행정1부지사를 답변자로 내세웠고, 둘째 날 일괄질문 시에는 이 지사와 이재정 도 교육감 모두 부재인 상태에서 진행됐다”며 “사전에 불참 사유를 제시했지만 집행부의 계속된 형식적 대응에 실망스럽다”고 날을 세웠습니다.

정 수석대변인은 “경기도가 의회를 공식적 정책추진 파트너나 협의의 대상 보다는 형식적 안건 통과기구로 보는 것이 아닌지 상당히 우려스럽다”며 “이 같은 행태를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정윤경 도의원.<사진=경기도의회 제공>

hsm@ifm.kr

Check Also

“성매매·사채 전화번호 뿌리 뽑는다”…경기도, 이통 3사와 ‘원천 차단’ 합의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길거리에서 한 번쯤은 고금리 대부나 사채, 성매매 등 불법 광고 전단지를 보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