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복지기준선 추진위원회 출범…소득, 주거 등 5개 분야서 사회적 합의 이룬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오늘(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 복지기준선 설정 추진위원회 출범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

인천시, 복지기준선 추진위원회 출범…소득, 주거 등 5개 분야서 사회적 합의 이룬다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오늘(8일) 남동구 구월동 시청사에서 인천형 복지기준선 마련을 위한 추진위원회를 출범했습니다.

‘복지기준선설정추진위원회’는 소득과 주거, 돌봄, 건강, 교육 등 5개 분야에 시민과 전문가, 공무원 등 130여 명으로 구성됩니다.

추진위원회는 인천복지재단에서 수행하는 복지기준선 연구 전 과정에 참여합니다.

또 분야별 사회적 합의를 위해 토론회와 세미나, 포럼 등을 개최합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2019년 6월18일 인천모바일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 뉴스 [인천소식]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는 명백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