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아동 대상 찾아가는 심리치료 프로그램 이달부터 운영
인천시 옹진군은 정서 및 행동 발달에 어려움을 겪는 아동을 대상으로 이달부터 찾아가는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운영습니다.<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아동 대상 찾아가는 심리치료 프로그램 이달부터 운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은 정서 및 행동 발달에 어려움을 겪는 아동을 대상으로 이달부터 찾아가는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심리치료사가 직접 섬으로 방문해 아동의 심리 검사와 대면 상담을 한 후 미술, 놀이, 동작 치료 등의 심리치료를 실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올해는 연평면, 백령면, 영흥면의 아동 15명을 대상으로 36회에 걸쳐 상담과 치료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군 관계자는 “지리적 여건으로 주기적인 심리치료를 받기 어려운 아동들이 심리치료를 통해 올바른 정서와 자아존중감을 가진 건강한 아이로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앞으로 아이들의 전인적 발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지원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