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안양시, 전국 최초 ‘청소년의 날’ 조례·제정 공포
안양시청 <사진=경인방송 D.B>

안양시, 전국 최초 ‘청소년의 날’ 조례·제정 공포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안양시는 오늘(10) ‘안양시 청소년의 날 조례’를 제정 공포했다고 밝혔습니다.

청소년의 날 조례 공포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다음달 25일이 조례공포 후 첫 번째 맞이하는 ‘안양시 청소년의 날’이 됩니다.

청소년의 날 조례는 만 9세가 된 청소년에게 1만원권 문화상품권, 지역연고 프로스포츠구단 경기관람 교환권 등을 지급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현재 안양의 청소년(9세 ∼ 24세) 인구는 10만4천여 명으로 전체인구의 18%를 차지합니다.

이 가운데 9세는 4천600여 명입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전국 첫 청소년의 날 제정을 계기로 사회저변에 청소년을 사랑하고 선도하는 문화가 정착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대학 전문 역량으로 지역사회 발전 꿈꾼다…인천대, ‘인천 공공성 플랫폼’ 출범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국립 인천대학교가 지역 사회의 현안을 논의하고 효율적인 방법을 찾는 ‘인천 공공성 플랫폼’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