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시민감시단 도입해 예산 낭비 막는다…50명 위촉

인천시, 시민감시단 도입해 예산 낭비 막는다…50명 위촉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가 예산 낭비를 막기 위해 시민감시단을 도입합니다.

시는 오늘(11일) 남동구 구월동 시청사에서 ‘예산바로쓰기 시민감시단’ 50명을 위촉했습니다.

예산바로쓰기 시민감시단은 보수가 없는 명예직으로 공모와 군ㆍ구 추천을 통해 선발됐습니다.

감시단원은 오는 2020년 12월까지 예산낭비 신고와 현장조사, 예산 절감을 위한 제도개선안 제안 등의 활동을 하게 됩니다.

시는 활동성과가 우수할 경우 표창 추천 등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교통공사, 예술회관역 에스컬레이터 벽면에 ‘안심 아트미러’ 설치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교통공사는 어제(25일) 남동구청과 남동경찰서와 함께 인천도시철도 1호선 예술회관역 에스컬레이터 벽면 3개소에 ‘안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