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인천경찰청, 범죄피해자·공상경찰관 지원에 앞장
<인천경찰청 제공>

인천경찰청, 범죄피해자·공상경찰관 지원에 앞장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인천지방경찰청은 오늘(16일)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범죄피해자보호협의회와 함께 범죄피해자·공상경찰관 지원을 위한 ‘희망지킴이’발대식을 가졌습니다.

희망지킴이는 인천경찰청 소속 경찰관들이 자발적 후원으로 기금을 조성해 신체적·정신적 피해로 고통 받는 범죄피해자와 공상경찰관에 지원하는 프로젝트입니다.

또 경찰관과 자율방범대가 함께 도보순찰 거리 10만km를 달성할 경우 범죄피해자보호협의회가 인천접식자사에 1천만 원을 기부하는 ‘다함께 나눔순찰’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인천경찰청은 이상로 청장의 희망지킴이 1호 가입을 시작으로 지역 내 공감치안과 공동체치안을 구축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riverpress@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