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박남춘 인천시장 “수도권매립지 대체지 선정, 정부가 나서야 “
1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시-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에서 박남춘 인천시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

박남춘 인천시장 “수도권매립지 대체지 선정, 정부가 나서야 “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박남춘 인천시장은 오늘(17일) 인천시청에서 열린 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수도권매립지에 대한 정부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박 시장은 “정부가 지역에 강력한 재정적 유인책을 제공하지 않고서는 매립지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며 “환경부와 국무조정실이 주도가 돼 중앙부처 간 정책을 조정하고 지원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또 박 시장은 “지방정부가 없던 시절 조성된 수도권매립지 문제를 이제는 지방정부가 알아서 하라고 방치한다면 이것은 모순”이라며 “대체매립지 공모가 성공할 수 있도록 파격적인 인센티브 지원방안도 정부여당이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대체지 선정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는 수도권매립지는 연구 용역을 마치고도 지역 주민의 반발을 우려해 결과를 공개하지 못하는 등 후보지 선정에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