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도정 정상적 수행하도록”…민주당 경기단체장·도의원 이재명 지사 탄원서 제출
공직선거법 위반과 직권남용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9차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수원지법 성남지원에 도착한 모습.<사진= 연합뉴스 제공>

“도정 정상적 수행하도록”…민주당 경기단체장·도의원 이재명 지사 탄원서 제출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오는 16일로 예정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선고공판을 앞두고 더불어민주당 소속 경기도의원들과 경기도 시장·군수들이 탄원서를 제출했습니다.

도정을 정상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이 지사를 선처해달라는 내용인데, 자세한 소식 구민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선고를 앞둔 이 지사를 선처해달라는 내용의 탄원서를 오늘 수원지법 성남지원 제1형사부에 제출했습니다.

탄원에는 120명 이상의 도의원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다수당인 민주당 소속 의원은 물론 야당 의원들도 동참했습니다.

도의원들은 탄원서를 통해 “압도적인 표 차로 당선된 이 지사가 지사직을 상실하면 도민들에게 큰 상실감을 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도정을 정상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길 청원한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경기도의원 142명 가운데 135명이 민주당 소속이며, 자유한국당 4명, 정의당 2명, 바른미래당 1명이 있습니다.

[인터뷰/ 남종섭 경기도의원]

“1년간 정책 보고 토론해본 결과 이지사와 우리가 추구하는 정책이 틀리지 않다… 지금까지 잘 진행됐다고 판단해서 이 시점에서 탄원을 호소하는거다.”

도내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장·군수들도 이에 동참했습니다.

민주당 소속 시장·군수 29명 가운데 27명은 동참 의사를 취합해 오늘 오후 4시 반쯤 법원에 탄원서를 제출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5일 이 지사의 결심공판에서 직권남용 혐의에 대해 징역 1년 6월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서는 벌금 600만원을 구형했습니다.

지사직 상실형을 구형받은 이 지사에 대한 1심 선고는 오는 16일 오후 3시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립니다.

경인방송 구민주입니다.

kumj@ifm.kr

Check Also

[경기포커스] “소외된 북부 체육복지···경기도체육회 북부본부 개설해 해소해야” 김달수 경기도의원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방송 : 경인방송 라디오 <이종근 장한아의 시사포차> FM90.7 (19년 05월  20일 18:00~20:00) ■진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