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서구, 문화관광도시 지정 위해 연구용역 진행
인천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19-05-17, 수정일 : 2019-05-17
서구청 전경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시 서구는 오늘(17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도시로 지정받기 위해 연구용역 등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문체부는 올해 11월 문화도시심의위원회를 열고 각 지방자치단체의 문화도시조성 계획을 승인할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문화도시로 지정될 경우 2021년부터 5년간 총 200억원의 사업비 투입이 가능해집니다.

구는 지역 내에 고려 시대 가마터인 경서동 녹청자요지, 선사시대 유물이 전시된 검단선사박물관, 폐공장을 리모델링한 전시관 겸 카페 코스모40, 녹청자박물관 등 역사·문화 공간을 갖추고 있어 문화도시 지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구 관계자는 "문화도시 조성 기본계획을 수립하기 위한 연구용역을 시작으로 촘촘하고 내실 있게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준비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